• 최종편집 2024-06-17(월)
 

드디어 무등산 정상 열렸다시민들 감동·환호

- 23일 개통식 500여명 참석57년 만에 상시개방

윤석열 대통령 축하메시지 오래도록 시민 사랑 받길

정상개방 손꼽아 기다린 시민들 추석 선물 받은 것처럼 기뻐

강기정 시장 시민들과 정상 올라온전히 무등산 누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_GJI2118.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_GJI1936.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_GJI1874.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_GJI1421.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 155.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 144.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 087.jpg

 

230923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 039.jpg

1966년부터 군사시설로 일반인의 발길을 허용하지 않았던 무등산 정상이 57년 만에 광주시민 품으로 돌아왔다.

 

광주광역시와 무등산국립공원사무소는 23일 오전 10시부터 무등산 정상 인왕봉을 상시개방했다.

 

이날 서석대에서 열린 개통식에는 강기정 광주시장을 비롯해 권은희 국회의원, 강수훈·명진·이명노·김용임 시의원, 공군 및 국립공원 관계자, 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해 57년 만에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을 축하했다.

 

이번 정상 상시개방은 지난해 강기정 시장이 무등산에 올라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깜짝 소식을 전한지 1년여 만이다. 강 시장은 지난해 취임 직후 공군 등에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을 요구하고 곧바로 실행에 옮겼다.

 

광주시와 국립공원공단, 공군 제1미사일방어여단은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실무협의체를 구성·협력해 복잡한 행정절차와 탐방로 공사를 발빠르게 준비해왔다. 민선 8기 광주시의 속도감있는 추진력과 국립공원공단과 공군, 지역 국회의원의 협력이 빛을 발했다. 특히 국립공원공단은 적극적인 계획으로 이날 상시개방을 함께 준비했고 앞으로 무등산 정상 복원 등에 있어서도 함께 노력할 예정이다.

 

이날 인왕봉 정상에 오른 시민 백지선(53)씨는 어릴 적부터 무등산을 좋아한 덕분에 많이 다녔다. 멀리서 바라보기만 했던 정상에 드디어 오르게 돼 감동이다무등산을 찾는 분들이 무등산이 귀중하고 소중한 공간이라는 점을 잊지 말고 찾아주시면 좋겠다. 지금처럼 무등산이 사랑받고, 보존과 복원 절차도 순조롭게 잘 진행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친구들과 함께 무등산 정상을 오른 대학생 정○○씨는 대학 때문에 광주에 왔다. 그동안 무등산을 자주 오르면서 광주가 더 좋아졌는데 정상까지 열리게 돼 추석 선물을 미리 받은 것처럼 기쁘다군부대 이전 등을 통해 더욱 열리게 될 무등산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도 광주시민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윤 대통령은 광주시민의 오랜 염원이었던 무등산 정상 개방이 드디어 실현됐다57년 동안 제한됐던 무등산 정상을 시민의 품으로 돌려드리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무등산이 오래도록 광주시민의 사랑을 받길 바란다고 밝혀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을 더욱 빛나게 했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57년 만에 무등산 철조망을 걷어내고 정상에 오르니 참 좋다무등산이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지 10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된 지 5년 만에 드디어 무등산이 대한민국과 세계가 인정하는 위상에 맞는 모습을 되찾는 날이다. 앞으로도 방공포대 이전을 통해서 더 많은 시민이 더 온전하게 무등산을 누릴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그동안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을 위해 함께 노력해온 이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강 시장은 오늘이 있기까지 애써 주신 분들이 참으로 많다. 우선 국립공원 지정에 앞장서 주신 강운태 시장님,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에 앞장서신 윤장현 시장님, 무등산을 온전히 지켜주신 환경운동가, 무등산 반공포대 이전 협상에 노력해 주신 송갑석·권은희 의원님, 대한민국 공군,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준 국립공원공단 덕분에 성공적으로 준비를 할 수 있었다무엇보다 가장 고마운 것은 늘 무등산을 사랑하고 찾아주시는 시민이라고 말했다.

 

한편 상시개방 구간은 서석대 주상절리에서 부대 후문 옆을 지나 인왕봉 전망대까지 390m 왕복코스이다. 탐방로 폭은 1.8m로 탐방객들이 오가는데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했다. <>  

태그

전체댓글 0

  • 385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드디어 무등산 정상 열렸다…시민들 ‘감동·환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