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금)

뉴스
Home >  뉴스  >  정치

실시간뉴스

실시간 정치 기사

  • 광주도시공사 신임 사장에 정민곤 시의회 사무처장 내정
    광주도시공사 신임 사장에 정민곤 시의회 사무처장 내정 광주광역시는 도시공사 사장에 정민곤 광주광역시의회 사무처장을 내정했다. 정 내정자는 5급 공채로 광주시에 임용돼 23년간 시민안전실장, 문화관광체육실장, 교통건설국장, 정책기획관, 자치행정국장, 서구 부구청장 등 핵심부서를 두루 역임했다. 재직 기간 탁월한 행정력과 업무 추진력을 겸비하고 소통과 화합을 중시하는 온화한 인품의 소유자로 알려져 있다. 광주시의 대표적인 공기업인 도시공사는 도시개발, 산단조성, 주택사업, 도시재생 등 도시 발전의 한 축을 맡고 있는 중추기관으로, 정 내정자가 시정 핵심 업무를 수행하며 쌓은 현장경험과 역량을 활용해 혁신적인 경영전략, 광주시의 주요 현안을 공유하며 상호 밀접한 소통과 협업을 통해 광주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적임자라는 평가다. 광주시는 오는 15일께 시의회에 내정자에 대한 인사 청문을 요청할 계획이며, 인사청문회 후 10월중 임명될 예정이다. 한편, 정 내정자는 9월1일자로 명예퇴직을 신청해 광주시는 이에 대한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1-09-01
  • 광주남구선관위, 설 명절 위법행위 예방․단속활동 강화
    광주남구선거관리위원회는 이번 달 설 명절을 맞아 정치인 등이 설 인사 명목의 명절 선물을 유권자에게 제공하는 등의 위법행위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보고 특별 예방·단속활동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우선 국회의원·지방의회의원·지방자치단체장·입후보예정자 등에게 관련 법규와 주요 위반사례를 적극 안내하여 법을 몰라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사전 예방활동에 주력하되, 사전 안내에도 불구하고 위법행위가 발생하는 경우 고발 등 엄중하게 조치할 방침이다. 다만,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조치 강화에 따라 선거법 안내는 우편·전화·인터넷 등 비대면 방식을 중심으로 실시하고, 위법행위 조사 시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예정이다. 명절에 선거법을 위반하여 조치된 주요 사례로는▲입후보예정자가 선거구민 150명에게 김세트 선물을 제공한 사례 ▲지방선거 입후보예정자가 선거구민 7명에게 합계 393천원 상당의 술, 생활용품셋트를 제공한 사례 ▲지방의회의원이 택배 등을 이용하여 선거구 안에 있는 자 및 선거구민과 연고가 있는 자 78명에게 한라봉 84박스 제공한 사례 등이 있다. 금품이나 음식물 등을 제공받은 사람에게는 최고 3천만 원의 범위에서 50배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되, 자수한 사람에게는 사안에 따라 과태료를 감면해 주고, 위법행위 신고자에게는 최고 5억 원의 포상금도 지급한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설 연휴기간 중에도 선거법 위반행위 신고·접수 체제를 유지한다고 밝히고, 선거법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전국 어디서나 1390번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붙임 설 명절 관련 공직선거법 안내 1부. 끝. 선거법안내 및 선거법위반행위신고1390
    • 뉴스
    • 정치
    2021-02-05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