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광주시, 자매우호도시 미주유럽으로 확대

- 올해 첫 국제화추진협의회 개최3대 분야 61개 추진과제 심의

- 광주비엔날레 파빌리온 확대·한중일지방정부교류회의 광주 개최

240304 2024년 제1차 국제화추진협의회 회의 046.jpg

 고광완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이 4일 오후 서구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2024년 제1차 국제화추진협의회’에 참석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시가 아시아에 편중된 자매우호도시를 미주유럽 등으로 확대, 추진한다.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를 광주에서 개최해 동북아 교류협력 증진에 나선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4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국제화를 촉진하고 내실있는 국제교류를 추진하기 위한 국제화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국제화추진협의회는 고광완 행정부시장을 위원장으로 광주시 공무원, 시의원, 유관기관, 언론, 학계·경제계 관계자 등 17명으로 구성됐다. 위원들은 광주시 국제화 촉진 및 국제교류 협력사업와 관련해 분야별 지원협조 체제를 강화하고, 관련 시책을 심의·조정하는 역할을 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올해 추진할 국제교류 활성화 시행계획 3대 분야 61개 과제를 선정, 심의했다.

 

특히 해외 다양한 도시와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해외 자매우호도시 특색과 국내외 여건을 반영해 기존 아시아 국가 중심의 국제교류를 벗어나 미주·유럽 등 교류지역을 다각화하고, 전략적 교류를 확대하기로 했다.

 

또 광주비엔날레 개최 시 파빌리온 국가를 20개국 이상으로 확대해 세계미술도시로서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 -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를 재개한다.

 

이 밖에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를 광주에서 개최해 동북아 교류협력을 증진하고, 청년 공직자의 해외정책 연수 등을 추진해 국제역량 강화를 꾀할 계획이다.

 

고광완 행정부시장은 글로벌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국제교류 다각화와 전략적 교류 확대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분야별 의견을 적극 반영해 국제교류가 더욱 활성화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해 10월 중앙아시아권 도시로는 처음으로 우즈베키스탄 사마르칸트시와 우호협력도시 결연을 맺어 교류협력의 교두보를 구축했다. 광주시는 현재 13개국 24개 도시와 자매·우호도시 결연을 체결, 경제·문화·스포츠·환경 등 다양한 교류사업을 펼치고 있다. <>

 

태그

전체댓글 0

  • 137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시, 자매우호도시 미주‧유럽으로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