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광주 옛 상무소각장 새롭게 변신한다

- 광주시, 기존 소각장 공장동 건물 문화재생 설계공모 작품 선정

- 신한종합건축사사무소 소멸에서 소생으로도서관 건립 연계

상무소각장 문화재생 설계공모 당선작.jpg

 

상무소각장 문화재생 설계공모 당선작2.jpg

광주광역시는 서구 치평동 옛 상무소각장 부지 내 공장동 문화재생사업설계공모에서 신한종합건축사사무소(대표 김상훈)소멸에서 소생으로의 작품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공모 심사는 관내·외 대학교수, 건축사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토론을 거쳐 응모작품 중 공간계획, 배치계획, 경관계획, 리모델링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가장 우수한 작품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 또 별도의 4개의 작품을 입선작으로 선정했다.

 

당선작은 소각장의 재생을 통해 공원과 광주천, 도시와 자연을 비롯한 상무지구 일대의 순환을 이뤄내는 소멸에서 소생을 주제로 소각장 동 부지 내 인접해 건립되는 대표도서관과 지하로 자연스럽게 연계했다. 특히 경사대지를 이용한 접근성과 주차장을 지하로 구상해 지상을 공원화하고 상무지구와 개방감을 강화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

 

더불어 기존 소각장 내부 보존 설비시설들을 조형적으로 구성해 재생건축의 장점을 살렸으며, 외부 디자인은 소각장의 기존 외벽에 투과성이 있는 재질을 덧대 간결한 형태로 외피를 형성해 기존 형태가 실루엣으로 투영되는 디자인으로 내부의 역동성을 드러냄과 동시에 프레임으로 정리해주는 역할을 특징 있게 평가했다.

 

광주시는 이번 당선작과 계약을 체결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설계과정에서 주민대표, 전문가 등으로 설계자문위원회를 구성해 내부공간 구성과 외부디자인 등 전반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김요성 시 문화체육실장은 혐오시설이었던 상무소각장이 문화공간으로 재생을 통해 시민들을 위한 교양·소통·문화 복합문화타운으로 탈바꿈하고 광주의 새로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612월 폐쇄된 상무소각장 부지는 복합문화커뮤니티타운을 조성하기로 하고, 우선사업으로 부지 내 기존 관리동과 복지동 건물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광주대표도서관을 건립하기 위한 설계를 거쳐 현재 공사업체 선정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공사 착공은 9월 예정돼있다. <>>

 

별첨 : 당선작 사진

태그

전체댓글 0

  • 743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 옛 상무소각장 새롭게 변신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