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7(화)
 

광주보건환경연구원, 축산물 검사 신뢰도 입증

- 식약처 축산물 검사 숙련도 평가서 전 항목 양호판정

축산물 검사.jpeg

 

광주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2023년도 축산물 시험·검사기관 숙련도 평가에서 전 항목 양호평가를 받았다.

 

숙련도 평가는 국가기관이 지역 시험·검사기관을 대상으로 검사능력을 평가해 검사기관의 검사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한 제도이다. 평가 결과 정확한 검사 결과를 도출하면 양호로 판정되며, 주의 또는 미흡으로 판정되면 검사기관은 시정, 재평가 등 조치를 해야 한다.

 

올해 축산물 분야 숙련도 평가는 총 3개 항목으로 1차는 치즈 중 보존료 정량 시험’, 2차는 축산물 미생물 중 세균수 정량 시험계란 중 살충제 정량 시험이다.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전 항목 모두 양호판정을 받아 검사 결과에 대한 정확도와 신뢰성을 인정받았다.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시민에게 안전한 축산물 먹거리 제공을 위해 지역에서 생산유통되는 식육, 달걀, 우유 및 축산물가공품 등 모든 축산물에 대해 보존료, 항생제, 살충제 등의 잔류물질 검사와 식중독균, 세균수 같은 미생물 검사를 연중 실시하고 있다. 또 생산농가,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실시사업장, 도축작업장 등에 대한 위생감시도 매일 혹은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윤병철 광주보건환경연구원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축산물에 대한 안전성 검사는 생산유통 전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생문제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절차라며 시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매일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태그

전체댓글 0

  • 542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보건환경연구원, 축산물 검사 신뢰도 입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